공주시 2020년예산 8088억원.. 24억원 삭감 
공주시 2020년예산 8088억원.. 24억원 삭감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12.10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의회ⓒ백제뉴스
공주시의회ⓒ백제뉴스

공주시의회(의장 박병수)가 10일 제213회 정례회 4차본회의에서 2020년도 공주시 본예산안 8,088억원 및 기금운용계획안 816억 8천만원을 수정가결했다.  

의회는 일반회계사업 39건을 대상으로 예산요구액 29억1520만원 중 24억44220만원을 삭감했다. 삭감 된 예산은 내부유보금에 증액된다. 

삭감 부서로는 문화체육과 10건, 문화재과•자원순환과 5건, 행정지원과 4건, 도시정책과•문화시설사업소 3건, 지역경제과 2건, 건설과, 교통과, 건강과, 농업정책과, 기획담당관실, 복지정책과는 각각 1건 순이다. 

특히 이창선 부의장이 예산심의과정에서 '중고제판소리의 실존 의혹'을 제기했던 문화체육과 소관의 공주국립충청국악원 유치 및 향토예술행사 지원사업, 중고제판소리 복원사업 등 관련 예산은 대부분 삭감됐다. 

같은 부서의 계룡산철화분청사기 축제 등 도예문화활성화사업 5건도 결국 문턱을 넘지 못했다. 

이맹석 의원이 "시 재정 형편에 비해 무리한 사업"이라고 지적했던 문화시설사업소의 '시립박찬호야구장 한화2군유치 시설개선사업 예산' 4억5천만원도 전액삭감됐다. 

이외에도 △공주백제마라톤대회지원 △마곡사 산사음악회 △충청감영미니어처제작설치 △생활쓰레기 압축 및 포장기 설치 공사 △산소골 저수지 데크교설치사업 △운수업계 종사자 해외연수 등 39개 사업이 전액삭감 되거나 삭감조정됐다. 

이날 박기영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은 본회의석상에서 "이번 심의는 하루에 4~5개과를 심의하는 일정으로 충분한 시간을 갖고 예산안 심의를 했다"며 "어느 해보다 충실을 기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예산심사 과정에서 의원들의 다양하고 건설적인 대안제시가 많았다"며 "집행부에서는 예산집행에 보다 심혈을 기울이는 한편 의원들의 제안과 고언을 충분히 반영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