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제, 논산서 변호사 사무실..."총선 겨냥 몸풀기"
이인제, 논산서 변호사 사무실..."총선 겨냥 몸풀기"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9.05.21 15:1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논산시 출입기자단 '화요모임'과 오찬 회동
이인제 전 국회의원이 '화요모임'과의 오찬모임에서 총선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원구
이인제 전 국회의원이 '화요모임'과의 오찬모임에서 총선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원구

 

자유한국당 이인제 전 국회의원이 자신의 고향인 논산시에 변호사 사무실을 내고 내년 총선을 겨냥한 몸풀기에 나섰다.

이 전 의원은 21일, 논산시청 출입기자모임인 화요저널과 오찬 모임자리에서도 총선출마 의지를 드러냈다.

그는 참석한 기자들에게 ‘변호사’ 명함을 돌리면서 지역구인 논산에서의 보폭 넓히기에 돌입 했음을 알렸다.

‘내년 총선출마’를 묻는 질문에 이 전 의원은 “난세를 바로 잡으려면 자유보수 세력이 결집해야한다”고 밝힌 뒤 “제가 결집에 역할을 할 것”이라며 출마의지를 드러냈다.

이어 “보수는 시대적 변화에 따라 개혁적 보수로 변화하고 있지만, 진보는 시대적 흐름과 다르게 극단적으로 나가 문제가 될 수 있다”고 지적, 더불어민주당을 우회 비판했다.

이 전 의원은, 자유한국당 논산계룡금산 지역구의 경우 전략공천이 아닌 당내 후보경선이 확실시 된다고 밝혔다.

이럴 경우 현 박우석 논산·계룡·금산 지역위원장과 공천티켓을 놓고 경쟁을 벌여야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im 2019-07-22 19:56:57
이 사람은 정말.. 쯧