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지방재정 5천억 원 시대 열어
서천군, 지방재정 5천억 원 시대 열어
  • 양태권 기자
  • 승인 2019.03.13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자리 창출·SOC 사업 중심 제1회 추가경정예산 5,078억 원 편성

서천군이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5,078억 원을 편성하고 군의회에 제출하며 사상 최초 예산 5천억 원 시대를 열었다.

이번 예산안은 올해 본예산 4,526억 원보다 552억 원(12.19%)이 증가한 규모로 일반회계 527억 원, 공기업 및 기타 특별회계 25억 원이며 일반회계 규모로는 역대 최대 규모의 예산안이다.

군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확장적 재정 운용 방침에 따라 일자리 창출과 도로, 문화시설 등 SOC 사업 중심으로 예산안을 편성했으며 특히, 추가경정예산 조기 편성에 따라 사업 순기를 앞당겨 올해 내 가시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했다.

주요 재원으로는 지난해 국세 초과징수분에 따른 보통교부세 정산분과 지방소비세율이 11%에서 15%로 인상돼 증가한 일반조정교부금과 2018년 결산 결과에 따른 순세계잉여금 등을 활용했다.

세출 분야를 기능별로 살펴보면 문화 및 관광 25.84%, 농림해양수산 23.69%, 산업․중소기업 31.93%, 수송 및 교통 49.98%, 국토 및 지역개발37.60% 등 지역 발전 및 군민 편익 증진을 위한 SOC 예산이 대폭 증가했으며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노동 부문 예산은 당초예산 대비 52.36% 증가했다.

주요 사업은 ▲장항국가산업단지 폐수종말처리시설 확충 15억 원 ▲장항, 종천농공단지 노후기반시설 개선 12억 원 ▲서천읍 군사리 원도심 쌈지주차장 조성 21억 원 ▲한산 축동~동지간 도로 확포장 10억 원 ▲마서 월포~죽산(남전)간 위험도로 정비 10억 원 ▲군도4호(두왕~동산) 도로 확포장 10억 원 ▲춘장대해수욕장 활성화사업 14억 원 등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사업과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3억 원 ▲공공근로사업 1억4천만 원 ▲75세 이상 버스비 할인 지원 5억 원 ▲청년 직장인 주거비 지원 1억2천만 원 ▲청년기금 출연금 5억 원 등 일자리 창출 및 군민의 기초적 복지 증진을 위한 사업 등이다.

또한, 군의 최대 역점 사업인 서천군 신청사 건립의 안정적인 재원 마련을 위해 사업비와 기금 출연금 등 35억 원이 반영됐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지역 발전을 위해 군이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자 역대 최대 규모로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예산 5천억 시대를 열었다”며, “군민의 소중한 예산으로 일자리 창출과 SOC 사업 등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