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협, 논산 상월 친환경딸기 소비촉진 행사 열어
충남농협, 논산 상월 친환경딸기 소비촉진 행사 열어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9.02.12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소행 충남농협본부장(오른쪽에서 두 번째)과 박병희 농림축산국장(오른쪽에서 세 번째)등과 딸기 소비촉진 운동을 벌이고 있다.ⓒ농협 충남지역본부
조소행 충남농협본부장(오른쪽에서 두 번째)과 박병희 농림축산국장(오른쪽에서 세 번째)등과 딸기 소비촉진 운동을 벌이고 있다.ⓒ농협 충남지역본부

농협 충남지역본부는 12일 충남도청에서 최근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딸기 생산 농가를 돕기 위해 논산시 상월지역에서 재배한 친환경 딸기를 준비해 소비촉진을 위한 시식 및 판촉행사를 가졌다. 

논산딸기는 충남지역 생산량의 77%를 차지하는 주산지로 비옥한 토양과 풍부한 일조량으로 맛과 향이 우수하여 국내 소비자는 물론 해외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2016년에는 대한민국 명가명품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조소행 본부장은 “소비심리 위축과 산지출하물량 증가 및 가격하락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설재배 농가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판로확대 및 생산비 절감을 위한 대책 마련에 고민하고, 충남도와 협력하여 충남농산물의 경쟁력을 높여 농가소득 5천만원 조기 달성과 농산물 제값받기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