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률 지자체 1위
천안시,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률 지자체 1위
  • 이원구 기자
  • 승인 2020.05.16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만1583가구 온라인 신청, 세대수 대비 높은 온라인 신청률 기록
천안시청 전경 ⓒ백제뉴스
천안시청 전경 ⓒ백제뉴스

 

천안시는 지난 11일부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접수에 14일까지 13만1583가구가 신청하며 신청률 46.24%를 달성해 전국 온라인 신청건수 상위 10개 지자체 중 신청률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천안시 온라인 신청건수가 수원, 용인, 성남, 화성, 고양, 청주, 창원에 이은 8위를 기록한 가운데 온라인 신청률은 46.24%를 달성하며 상위권 지자체 세대수 대비 가장 높은 신청률을 보였다.

시는 높은 온라인 신청의 주요 요인으로 평균 연령이 젊은 천안시의 인구 특성과 적극적이고 체계적인 시의 홍보 전략을 꼽았다.

시는 긴급재난지원금이 시민들에게 원활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지난 2일 복지정책과 산하 긴급재난지원급TF팀을 발 빠르게 조직했으며, 즉시 41명으로 구성된 긴급재난지원금 안내 콜센터를 운영했다.

또 각 읍면동에 전단지 25만매, 포스터 5000매를 배부하고 주요 도로면 63개소 홍보 현수막을 게시하는 등 적극적인 시민 홍보를 실시했다.

시는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 건수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해 한 명도 빠짐없이 지원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더욱 긴금재난지원금에 대한 홍보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강재형 복지정책과장은 “시민들이 최대한 빨리 편리하게 긴급재난지원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 정책을 펼치고 있다”며 “코로나19 조기 극복은 물론 새로운 천안 행복한 시민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