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희 시장 "저소득층 3만3천가구에 긴급생계비 지원"
이춘희 시장 "저소득층 3만3천가구에 긴급생계비 지원"
  • 이원구 기자
  • 승인 2020.03.26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춘희 시장이 서금택 의장과 함께 온라인 브리핑을 하고 있다. ⓒ백제뉴스
이춘희 시장이 서금택 의장과 함께 온라인 브리핑을 하고 있다. ⓒ백제뉴스

 

세종시가 코로나19사태로 발생된 어려운 민생경제를 위해 긴급 재난생계비를 지원키로 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26일,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이 참석한 가운데, 세종시청 정음실에서 온라인 브리핑을 열고 민생경제 대책을 설명했다.

우선 코로나19로 가정에서 어린이를 보육하는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아동양육 한시지원사업(특별돌봄쿠폰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세종시시는 국비 124억원을 지원받아 7세 미만 아동수당 수급대상자인 3만 999명에게, 1인당 40만원(4개월분)을 전자바우처 방식으로 지급할 방침이다.

시는 이와 같은 정부의 코로나19 관련 국비사업과 실업급여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재난관리기금과 재해구호기금을 최대한 활용하여, 긴급재난생계비 약 110억원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중위소득 100% 이하(건강보험료 소득판정 기준)인 약 3만 3천 가구이며, 가구원 수에 따라 가구당 30만원에서 50만원까지 차등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시의회와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사전절차를 신속하게 마무리한 후, 대상자의 신청을 받아 지급할 것이며, 세부 지원기준 등은 추후에 별도 공지할 예정이다.

이 시장은 “생계비는 지역 내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여민전(무기명 기프트카드)’으로 지급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