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두손 맞잡았지만…
[사진] 두손 맞잡았지만…
  • 이원구 기자
  • 승인 2020.03.26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후보와 미래통합당 정진석 후보가 두손을 맞잡고 있다. ⓒ이원구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후보와 미래통합당 정진석 후보가 두손을 맞잡고 있다. ⓒ이원구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후보와 미래통합당 정진석 후보가 후보등록 첫날인 26일, 공주선관위에서 만나 선의의 경쟁의 뜻으로 두손을 맞잡고 있다.

두 후보는 지난 20대 총선에 이어 리턴매치로 치러진다.

박수현 후보는 문재인 정부 초대 대변인으로 문재인 정권의 상징적인 인물이라는 점, 정진석 후보는 5선도전에 성공할 경우 국회의장까지 도전 가능하는 점 등에서 전국적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