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개발제한구역 내 LPG 소형저장탱크 설치 지원
유성구, 개발제한구역 내 LPG 소형저장탱크 설치 지원
  • 이원구 기자
  • 승인 2020.01.2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 마을 40여 가구 대상...노후된 난방시설 교체로 안전성↑, 연료비↓
대전 유성구청 ⓒ백제뉴스
대전 유성구청 ⓒ백제뉴스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가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는 개발제한구역 내 3개 마을 40여 가구의 숙원사업을 해결한다.

사업 대상지는 지난해 2020년 국토교통부 주관 소형저장탱크 지원 사업에 선정된 ‘송정동 안골마을, 벌말마을, 뒷골(괴바위)마을’이다.

선정된 마을에는 LPG 소형저장탱크, 배관망, LPG 보일러, 부대시설 등이 설치돼 각 세대별로 최소 30%에서 50%까지 난방비를 절감할 수 있게 됐다.

사업비는 마을 별 최대 3억, 총 9억 원이며, 소요 사업비의 10%는 주민이 부담한다.

구는 ‘개발제한구역 LPG 소형저장탱크 지원사업 운영기준’에 따라 위탁수행기관인 ‘한국LPG배관망사업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월부터 주민설명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해 올 11월 경 공사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이번 사업으로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아 연료비 부담이 컸던 주민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저렴한 연료를 공급할 수 있게 됐다”며, “이 외에도 주택개량 보조사업 등 개발제한구역 내 주민불편사항을 지속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