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동새마을금고 이사장선거, 최철호-장교순 양자대결
합동새마을금고 이사장선거, 최철호-장교순 양자대결
  • 이순종 기자
  • 승인 2020.01.10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최철호 (우)장교순 ⓒ백제뉴스
(좌)최철호 (우)장교순 ⓒ백제뉴스

 

합동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가 오는 18일 열리는 가운데, 최철호 후보(61)와 장교순 후보(61)간 양자대결로 치러질 전망이다.

최철호 후보는 현 이사장으로 재선도전이고 장교순 후보는 지난 4년전 낙선이후 재도전이다.

최 후보는 신관초, 공주중, 공주생명과학고, 원광대를 각각 졸업했으며 충남산악연맹공주시지부 자문위원, 신관초운영위원장, 신관초여성자율방범대고문 등을 맡고 있다.

최철호 후보는 “흑자경영을 통해 더 많은 배당이익을, 그리고 임직원간, 회원간 자유로 소통경영을 통해 금고이익을 최대한 돌려드리겠다”고 공약했다.

장교순 후보는, 최 후보와 함께 신관초, 공주중, 공주생명과학고를 졸업했다. 현재 공주대 식물자원학과에 재학중이다.

공주생명과학고 동창회 부회장, 양곡가공협회 공주시지부장직을 수행중이다.

장 후보는 “기존의 찾아오는 고객을 기다리는 것이 아닌, 고객을 유치하는 이사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합동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는, 다른 이사장 선거와 달리 공주선거관리위원회에 위탁해 선거가 치러진다.

투명한 선거를 치르겠다는 의지로 읽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