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연서중 레슬링 학생선수의 색다른 경험
세종 연서중 레슬링 학생선수의 색다른 경험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12.09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주최 스포츠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 우수상 수상
연서중 학생선수 레슬링 팀이 교육부 주최 「제4회 스포츠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에 참가하여 교육콘텐츠 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학교운동부 최초의 팀’이 됐다. 사진은 왼쪽부터 최상근 레슬링부 지도자, 한경서, 정일영, 김지원, 이시현 학생 ⓒ세종시교육청
연서중 학생선수 레슬링 팀이 교육부 주최 「제4회 스포츠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에 참가하여 교육콘텐츠 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학교운동부 최초의 팀’이 됐다.(사진 왼쪽부터 최상근 레슬링부 지도자, 한경서, 정일영, 김지원, 이시현 학생) ⓒ세종시교육청

연서중학교는 연서중 학생선수 레슬링 팀이 교육부 주최 제4회 스포츠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에 참가하여 교육콘텐츠 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학교운동부 최초의 팀’이 됐다고 9일 밝혔다.

최상근 학교운동부 지도자와 연서중 레슬링부 학생들은 누구나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레슬링 활동을 연구하던 중 상대 신체에 부착된 밴드를 많이 떼는 선수가 승리하는 방법의 ‘밴드 레슬링’을 고안해 냈다.

이 ‘밴드 레슬링’을 공모 주제로 제4회 스포츠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예선에 참가해 200개 팀 중 본선 27개 팀에 선정되며 교육콘텐츠 분야에서 1위로 우수상을 수상하게 됐다.

안병화 교장은 “진정한 엘리트 체육의 방향을 제시한 고귀한 활동이자 결과”라며, “연서중 레슬링 팀은 스포츠 활동에 접근하는 형태를 다양화하는데 노력하여 미래사회가 요구하는 핵심 역량을 학생 선수들이 키울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연서중 레슬링 팀은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출전하여 3개의 메달을 획득한 학교운동부로, 단일학교로는 세종시에서 가장 많은 메달을 획득한 학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