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 논산·계룡·금산 소방서 관계자들 초청 대화의 시간
김종민, 논산·계룡·금산 소방서 관계자들 초청 대화의 시간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12.02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민 의원이 11월 30일 논산·계룡·금산 소방서 관계자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마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백제뉴스
김종민 의원이 11월 30일 논산·계룡·금산 소방서 관계자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마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백제뉴스

김종민 국회의원(충남 논산·계룡·금산, 법제사법위원회)이 30일 논산으로 논산·계룡·금산 소방서 관계자를 초청해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자리는 이동우 논산소방서장의 제안으로 최근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을 축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간담회 자리에는 이동우 논산소방서장, 채수철 금산소방서장과 조영학 계룡소방서장을 대신해 전석봉(금산), 이기양(계룡) 소방행정과장, 김형도 충남도의원(논산2, 안전건설해양소방위원회)이 참석했으며, 논산(김덕원·박온순), 계룡(이효진·송재의), 금산(이홍철·길영애)의 각 남녀의용소방대 연합회장이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이동우 논산소방서장은 인사말에서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이라는 역사적인 사건에 법사위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해주신 김종민 의원님께 감사드린다”며 “소방조직에서 이번 도움을 영원히 기억하고 가슴에 새기겠다”고 말했다.

김종민 국회의원은 우선 “소방조직의 오랜 숙원인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이 8년여 만에 결실을 맺게 된 것을 국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말하며, 이어 “최근 검찰이나 경찰 등 국가권력기관들이 국민의 신뢰를 받지 못하고 있는데, 소방공무원 만큼은 국민의 무한한 신뢰를 받고 있다. 국회도 소방공무원처럼 신뢰받는 기관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관련 법안이 11월 1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내년 4월부터 전국 5만1천여 명의 소방공무원이 지방직에서 국가직으로 전환된다. 충청남도는 총 3,349명, 논산 193명, 계룡 86명, 금산 133명의 소방공무원이 전환의 혜택을 받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