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산하 공공기관 조직관리 능력 허점 노출"
"세종시 산하 공공기관 조직관리 능력 허점 노출"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12.02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송아영 위원장 논평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백제뉴스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백제뉴스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송아영 위원장은 2일 논평을 내고 세종시 산하의 공공기관에서 기관장들이 조직관리 능력에 허점이 노출되고 있는 것에 대해 심각한 유감을 표명하며 “세종시 산하 공공기관 조직관리 감독에 대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송 위원장은 이날 논평을 통해 “세종시문화재단 직원의 내부 투서로 인해 대표이사가 돌연 사퇴하고 취임 초기부터 문제를 일으켜 왔던 세종도시교통공사 대표이사의 경영책임 문제는 세종시 산하 공공기관의 조직관리에 대한 문제를 여실히 드러낸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세종시는 지난해 2월 정부 공공기관 채용비리 합동조사에서 채용에 문제점이 드러나 세종시가 공식 사과를 통해 엄중 조치로 재발 방지 총력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지만 역시나 공허한 메아리에 그치고 말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계속되는 세종시 산하의 공공기관 문제는 핵심요직에 대한 낙하산 인사라는 낡은 관행을 되풀이해 온 결과로서 세종시 행정의 모든 책임을 지고 있는 이춘희 세종시장의 조직 관리에 대한 무능함을 또다시 증명하고 있다”고 개탄했다.

송 위원장은 “세종시는 산하 공공기관의 조직 안정성을 위해 산하 공공기관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인사검증시스템 마련하는 등 조직관리 감독을 철저히 하기 위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길 바란다”고 재차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