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BRT 보조노선 신설 예산 반영하라"
자유한국당 "BRT 보조노선 신설 예산 반영하라"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11.14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백제뉴스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백제뉴스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송아영 위원장은 14일 논평을 내고 “대중교통 소외지역 개선을 위해 세종시 서쪽 1번국도 BRT 보조노선의 신설 예산을 반영할 것”을 촉구했다.

송아영 위원장은 이날 논평을 통해 “고운동, 아름동, 종촌동 모두가 편안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위해 당초 기본계획에서 기획한 계획대로 실시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고운동의 경우 당초 계획했던 인구수 보다 많이 늘어나 교통 수요가 급증해 이동권의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며 대중교통중심도시를 완성하기 위해서는 승용차의 이용률을 줄일 수 있는 대책이 마련되어야 하지만 세종시의 대중교통 정책은 한심한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시민주권특별자치시 세종에 걸맞게 내년도 관련 예산에 BRT 보조노선 신설 예산을 편성해서 시민 불편해소에 대한 진정성을 보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송아영 위원장은 “세종시는 서쪽 주민들이 지속적으로 제기하고 있는 민원이 해결될 수 있도록 BRT 보조노선을 신설해 줄 것”을 거듭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