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남문광장서 573돌 한글날 경축식 거행
대전시, 남문광장서 573돌 한글날 경축식 거행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9.10.09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이 경축사를 하고 있다. ⓒ백제뉴스
허태정 대전시장이 경축사를 하고 있다. ⓒ백제뉴스

 

대전시는 9일 오전 10시 시청 남문광장에서 주요 기관·단체장, 시민 등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573돌 한글날 경축식과 문화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경축식은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의 훈민정음서문 봉독에 이어, 허태정 대전시장의 경축사, 대전시립연정국악단의 축하공연, 한글날 노래 제창과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의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대전시는 573돌 한글날을 맞아 한글의 우수성과 독창성을 널리 알리고 한글 한류확산 및 문화융성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경축식과 함께 한글 체험부스와 한글 노랫말 짓기 대회 등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체험 프로그램 등 문화행사를 연계해 개최했다.

아울러 경축식에서는 한남대 초빙교수인 박원호 씨와 한말글사랑 한밭모임회원인 임채원 씨가 한글발전 유공자로 대전시장 표창을 수상했다.

ⓒ백제뉴스
ⓒ백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