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2019년산 공공비축 미곡 5,486톤 매입
부여군, 2019년산 공공비축 미곡 5,486톤 매입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10.04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보다 10%(13,318포/40kg) 증가한 137,163포/40kg 매입
부여군청사 전경 ⓒ백제뉴스
부여군청사 전경 ⓒ백제뉴스

부여군은 지난주 부여군청 중회의실에서 ‘2019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관련 담당자 회의를 갖고 공공비축 미곡 매입량을 지난해보다 10%(13,318포/40kg) 증가한 137,163포/40kg, 5,486톤으로 확정했다.

매입 품종은 지난해와 동일한 삼광, 새일미 2가지 품종이다. 산물벼의 경우 부여DSC 등 10개소에서 10월 16일부터, 건조벼의 경우 각 읍·면 매입창고 20여개소(농협・개인창고) 11월초부터 12월말까지 매입일정에 따라 추진할 계획이다.

각 읍·면 이통장협의회는 공공비축매입품종재배 농가 중 희망농가에 대해서 배정한다. 논타작물 재배사업에 참여한 농가에 대한 인센티브 물량(15,673포/40kg)은 농식품부에서 직접 농가에게 배정한다.

매입대금은 중간정산금(3만원/40kg포)은 수매직후 농가에 지급하고, 최종 정산은 통계청에서 조사한 10~12월 전국평균 산지쌀값이 확정된 후 연말까지 지급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올해는 지난해부터 실시한 품종 검정제 혼입률 허용범위를 20%으로 강화하며 적발 시 5년간 공공비축매입 대상자로부터 제외되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며, 헌 포장제 재사용 금지 등 전년도와 달라진 점을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