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도시가스 배관공사 착공 '주민숙원' 해소
청양군, 도시가스 배관공사 착공 '주민숙원' 해소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10.02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군 도시가스 공급 주배관공사 착공식 장면 ⓒ청양군
청양군 도시가스 공급 주배관공사 착공식 장면 ⓒ청양군

도시가스 소외지역이었던 충남 청양군에서 마침내 청정에너지 공급을 위한 주배관공사가 시작됐다.

청양군은 2일 비봉면 용천권역 도농교류센터에서 ‘청양~홍성 천연가스 공급설비 건설공사’ 착공식을 갖고, 총연장 25.6km의 공사에 들어갔다.

이날 착공식에는 김돈곤 군수, 한국가스공사 및 중부도시가스 관계자,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해 테이프를 커팅하면서 신속하고 안전한 공사를 다짐했다.

이날 시작된 공사는 오는 2021년 6월까지 22개월 동안 계속되며, 총 투자 사업비는 506억원이다.

청양읍내 수요가정에 대한 도시가스 공급은 주배관공사와 각 가정 배관 연결공사 완료 후에 이루어질 전망으로, 예정일은 2021년 6월 30일이다.

청양지역 도시가스 공급사업은 2017년 10월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2018년 4월 정부 제13차 장기 천연가스 수급계획 공고, 2018년 5월 천연가스 공급을 위한 협약서 체결 등의 절차를 거쳤다.

김돈곤 군수는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도시가스 공급사업의 첫 삽을 뜨게 되어 기쁘다”면서 “신속하고 안전하게 공사를 마무리하고 2021년 청양읍내 주요권역을 시작으로 수요에 따라 공급 지역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