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이춘희 "층간소음 관련, 신규 공동주택 2회이상 불시점검"
[영상] 이춘희 "층간소음 관련, 신규 공동주택 2회이상 불시점검"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9.08.01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정례브리핑…세종시, 공동주택 품질검수 대폭 강화키로

세종시가 층간소음 등을 해결하기위해 신규 공동주택에 대한 품질검수단 운영 개선에 나선다.

우선 품질검수단 운영 횟수를 확대한다.

현재 사용승인 전가지 2차례(골조공사 완료, 사용검사 90일전)점검을 실시했으나, 바닥공사단계와 사용검사 때 2회를 추가해 모두 4회에 걸쳐 진행된다.

특히 층간소음을 좌우하는 바닥 완충재의 시공품질을 확보하기 위해, 품질검수단 운영과 별도로 2회아상 불시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점검항목은 슬래브 두께, 평탄도, 바탕정리, 완충재 설치 및 고정상태 확인 등이다.

아울러 사용검사 전의 점검시기를 ‘준공전 90일 전후’에서 ‘60일 전후’로 조정해 임주가 임박한 시점에서 전반적인 시공상태를 확인 할 수 있도록 한다.

품질점검 인원과 검수시간도 확대된다.

현재 검수단을 10명을 구성하고 있으나, 앞으로는 분야별 전문가를 보강하고 입주예정자도 참여토록 할 예정이다.

1000세대 미만은 10명 이상, 1000세대 이상은 15명 이상으로 구성된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1일, 정례브리핑 자리에서 "입주민의 입장에서 공동주택 품질검수단 운영을 개선하고 적극적인 하자 처리가 이루어지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즉시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춘희 시장이 신규 공동주택에 대한 품질검수단 운영에 대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이원구
이춘희 시장이 신규 공동주택에 대한 품질검수단 운영에 대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이원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