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고액 체납자 783명 대상 서한문 발송
천안시, 고액 체납자 783명 대상 서한문 발송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07.22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정방침과 지방세 중요성 홍보 등으로 자진 납부 유도

천안시는 500만 원 이상 지방세를 납부하지 못한 고액체납자를 대상으로 서한문을 발송해 자진 납부를 독려하고 있다.

이번 서한문에는 납부한 세금은 천안시 발전의 밑거름으로 복지, 건설 등 시민 삶의 질을 향상하고 더 큰 천안, 더 큰 행복 시정 목표를 실현할 수 있음을 알려 납세자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시는 그동안 체납안내문, 독촉고지서 발송 등을 통해 고액체납자의 납부를 유도했으나 대외 경제상황 악화로 시민들의 경제 사정이 더 어려워졌다고 판단, 기존 방법을 탈피해 시정방침과 지방세의 중요성을 담은 서한문을 발송하게 됐다.

천안시 7월 현재 500만 원 이상 체납자는 783명이고, 지방세 체납액은 277억 원으로 지방세 체납액 440억 원 중 63%를 차지하고 있다. 그 중 부도·폐업 법인 및 행불자 등을 제외하면 고액체납자는 565명이며 지방세 체납액은 112억 원이다.

구본영 시장은 “시민으로부터 막중한 임무를 부여받은 공직자로서, 시민이 납부한 세금을 시민 중심으로 사용해 행복한 천안 시대를 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