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우호도시 문등구와 의료교류 강화
천안시, 우호도시 문등구와 의료교류 강화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07.11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12일 의료교류 양해각서 체결 및 공동 학술대회 개최
지난 10일 천안시 의료교류 방문단이 문등구 의료기관을 방문해 기관을 둘러보고 있다.ⓒ천안시
지난 10일 천안시 의료교류 방문단이 문등구 의료기관을 방문해 기관을 둘러보고 있다.ⓒ천안시

천안시 의료교류 대표단이 이달 9일부터 12일까지 3박4일 일정으로 국제 우호도시인 중국 문등구(원덩구)를 방문해 의료교류 확대 및 천안 대표의료 홍보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

11일 오전 김경자 천안시서북구보건소장(단장)과 의료기관 대표자들로 구성된 이번 방문단은 린헝 문등구장을 예방해 실질적 의료교류 확대를 논의한 후 문등구청에서 천안시와 문등구 간 의료교류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에 따라 양 도시는 보건의료 정보 제공, 의료기술 학술교류, 민간의료기관 간 교류 행정적 지원, 의료인 연수 등 의료 교류 활성화를 유도하고, 이 외 다양한 교류 사업도 발굴하기 위해 힘쓰기로 했다.

또 방문단은 10일부터 문등 인민병원, 문등 피부과학병원, 문등 구강병원, 문등 정골병원 등을 견학한 뒤 각 병원에서 민간의료기관 간 협력 MOU를 체결하고 양 도시 대표 의료기술을 선정해 공동 의료 학술대회를 분야별로 진행했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단국대학교병원 박현우 국제진료센터장, 단국대학교치과병원 구강악안면학과 한세진 교수, 삼성비뇨기과 박중현 원장, 케이엠(KM) 성형외과 김남훈 원장, 더 보스톤치과병원 원태희 병원장 등이 참여해 분야별 우리시 대표의료기술의 우수성을 홍보했다.

이날 천안 대표의료기술 중 종합건강검진, 당뇨합병증으로 인한 족부수술, 피부․성형, 임플란트 등 구강분야와 남성기능강화수술이 큰 관심을 받았다.

또 천안시 의료기관에서 의료인 연수가 가능한지, 실질적인 의료상품 가격이 어떻게 되는지 등 문등구 관계자들로부터 문의가 쇄도해 천안 의료관광에 대한 뜨거운 반응을 볼 수 있었다.

시는 이번 교류방문과 연계로 오는 10월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위해시)에서 천안의료 홍보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경자 서북구보건소장은 “천안시와 위해시 문등구는 비행시간 45분 거리에 있어 접근성이 우수하다”며 “이번 방문은 양 도시 간 의료교류를 강화하고 공동 학술대회 개최로 교류의 품격을 높였을 뿐 아니라 향후 중국 의료시장 개척의 시작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