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인구, 올 상반기 480명 감소...10만7101명
공주시 인구, 올 상반기 480명 감소...10만7101명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07.10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섭 공주시장ⓒ백제뉴스
김정섭 공주시장ⓒ백제뉴스

공주시 인구가 계속해서 줄고 있다.

공주시에 따르면 공주시 인구는 2019년 6월 기준 107,101명을 기록했다.

2019년 상반기 기준 전년도 12월(107,581명)대비 480명의 인구가 감소했다.

인구 추이를 살펴보면 5월(+45명)과 6월(+20명)에는 인구가 잠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기는 했지만 1월에 -200명대, 2~3월에는 -100명대로 감소하는 등 인구가 꾸준히 줄었다.

주된 인구감소요인은 사망자 수가 출생자 수보다 월등히 많기 때문이다.

‘초고령화 도시’에 진입한 공주시는 2019년 상반기 출생자 291명, 사망자는 무려 540명을 기록했다.

다른 요인으로는 타 지역으로의 전출이다.

공주시는 2019년 1~6월까지 전출이 7,345명으로 전입 7,110명 보다 236명 많았다.

전출 사유는 직업(32.4%) > 가족(30.1%) > 주택(23.4%)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충남(19.8%) > 세종(15.7%) > 경기도(13.3%) 순으로, 세종시로의 전출이 1순위권에서 2순위권으로 밀려난 점이 눈길을 끌었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10일 공주시청 브리핑실에서 열린 정례브리핑 자리에서 “출생율보다 사망자가 훨씬 많은 것이 문제”라며 “저출산 문제는 중앙정부에서도 큰 성과가 안 나오고 있다”며 뚜렷한 대책을 내놓지 못했다.

또한 “전입보다 전출이 많은 것도 문제”라며 “가장 큰 대책은 정주여건 조성이다. 주택.원도심 도시재생 프로그램 등을 통해 정주여건 개선을 위한 시책을 종합적으로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