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대, '글로벌 프론티어' 발대식 개최
한서대, '글로벌 프론티어' 발대식 개최
  • 양태권 기자
  • 승인 2019.06.12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문탐구 배낭여행 프로그램, 3팀 선정
'2019 이채욱박사 글로벌 프론티어' 발대식을 마치고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한서대학교
'2019 이채욱박사 글로벌 프론티어' 발대식을 마치고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한서대학교

한서대가 학생들의 진취적 학문탐구를 위한 배낭여행을 지원하기 위해 만든 교육 프로그램인 한서대 '2019 이채욱박사 글로벌 프론티어' 발대식이 6월 12일 본관 접실에서 열렸다.

한서대 특성화 교육의 하나로 2016년에 시작된 이 프로그램은 지난해 4월 CJ그룹 부회장이었던 고(故) 이채욱 박사가 5천만 원의 장학금을 제공함에 따라 2018년부터 이채욱 박사 글로벌프론티어 프로그램으로 진행하게 됐다.

5월 중에 실시한 탐방계획서 서류 심사와 인터뷰 등을 거쳐 응모한 8개 팀 중 3개 팀이 선정되었다. 헬리콥터 조종학과 2학년 4명으로 구성된 '손으로 가는 헬리콥터'팀, 항공교통학과 2학년생 4명으로 구성된 'La vie air'팀은 여름방학에 과제를 수행하고, 공군 학군단 4학년생 5명으로 구성된 'GPS-ROTC'팀은 12월에 임무를 수행한다.

함기선 총장은 격려사를 통해 “원대한 꿈과 진취적인 기상을 가진 인재양성을 위해 이 프로그램을 지원해주신 고(故) 이채욱 박사님의 숭고한 뜻을 참가자 모두가 가슴에 새겨달라”고 당부했다.

이 프로그램은 주제의 선정, 과제수행의 방법, 여행일정 등을 학생들이 직접 PT로 만들고 이를 수행하기 때문에 자기계발과 도전정신을 키우려는 학생들에게 대단히 인기가 높다. 참가하는 팀당 5백만원의 항공료가 지원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