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관내농협 임직원, 대규모 농촌일손돕기 '눈에띄네'
공주관내농협 임직원, 대규모 농촌일손돕기 '눈에띄네'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9.06.11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공주시 상왕동 마을 양파수확 일손돕기 나서
지역농협 임직원·농가주부모임 회원 200여명 참석
공주관내농협 임직원들이 상왕동을 찾아 일손돕기에 나선 가운데, 일손돕기를 마친 뒤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백제뉴스
공주관내농협 임직원들이 상왕동을 찾아 일손돕기에 나선 가운데, 일손돕기를 마친 뒤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백제뉴스

 

공주관내농협 임직원들이 농번기를 맞아 부족한 농촌일손을 돕기 위해 봉사활동에 발벗고 나서고 있어 귀감이 되고 있다.

농촌일손돕기는 고령화 심화에 따른 영농가능 인력 절대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에 힘을 보태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하고자 실시됐다.

농협공주시지부에 따르면 6.11일 공주시 상왕동 일대 20농가 5만9,504㎡(약 1만8천평)의 양파밭에서 농협중앙회 공주시지부·충남지역본부·공주관내농협 임직원을 비롯 공주시 농가주부모임연합회회원 등 200여명이 양파수확을 돕는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특히, 이날 일손돕기 참여 후 양파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수확한 양파 2.5톤을 구매했다.

공주농협 정종업 조합장은 “농촌 일손부족 해소와 농가소득증대를 위해 앞으로도 농협은 농업인 영농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농협직원들이 양파수확 일손돕기를 하고 있다. ⓒ백제뉴스
농협직원들이 양파수확 일손돕기를 하고 있다. ⓒ백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