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민체전 참가' 야구팀 선수, 손가락 마디 절단 부상
'도민체전 참가' 야구팀 선수, 손가락 마디 절단 부상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9.05.17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서천군에서 열리고 있는 제71회 충남도민체전에 참가중인 서산시 야구팀의 한 선수가 손가락 마디가 절단되는 부상을 입었다.

서천군에 따르면 A씨(44)는 이날 오후 2시부터 서산시와 아산시 야구 경기 중 타석에 들어가기 위해 대기하다 이날 오후 3시께 철망 문에 손이 끼어 왼손 약지 손가락 마디가 절단됐다.

A씨는 같은 팀 다른 선수가 문을 열어 이같은 사고가 난 것으로 전해졌다.

군 관계자는 “공격하기 위해 대기하고 있던 A씨가 철망 문에 손이 끼여 사고를 당했다”며 “응급처치 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