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선거-이인농협①] 3번째 맞대결...지난 선거땐 13표차
[농협선거-이인농협①] 3번째 맞대결...지난 선거땐 13표차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8.12.02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농협 조합장 출마 예정자인 2인(최의근(좌), 홍종각(우)ⓒ이원구
이인농협 조합장 출마 예정자인 2인(최의근(좌), 홍종각(우)ⓒ이원구

 

오는 3월13일 치러지는 조합장 동시선거가 90여일 앞으로 바짝 다가왔다. 공주지역에선 공주농협을 비롯한 11곳 지역농협과, 원예농협, 산림조합, 축협 등 모두 14곳이 대상이다. 판세 분석결과 지난 2015년 조합장선거 대진표가 재연될 가능성이 높은 지역이 많았다. 조합장 선거는 대부분 조합원 수가 4천여명 미만으로, 지방선거와 달리 판세의 우열을 가늠하기 쉽지 않아 결국 투표함을 열어봐야 알 수 있다는게 대체적인 시각이다. 본지는 조합장 선거출마 예정자에 대한 각 농협별 후보자 면면을 개괄적으로 정리해봤다./편집자 주

 

지난 2015년 이인농협 조합장 선거 득표수와 득표율 ⓒ백제뉴스
지난 2015년 이인농협 조합장 선거 득표수와 득표율 ⓒ백제뉴스

 

이인농협 조합장 선거는 최의근, 홍종각 전현직 조합장과의 재대결 구도가 형성됐다.

두 후보 간 맞대결은 이번이 세 번째다. 지지난 선거에선 홍종각 후보가, 지난 선거에는 최의근 후보가 각각 승리했다.

2015년 선거의 경우 선거인수 1582명 중 1428명이 투표에 참가해 최의근 후보 714표, 홍종각 후보 701표를 득표했다. 두 후보 간 표차는 단 13표 였다.

최의근 조합장은 농업경영인 이인면 회장, 새마을지도자 이인면 부회장, 이인새마을금고 이사 등을 경험했다.

최 조합장은 “태어나서 지금까지 이인면을 지키고 있는 농촌 토박이로 잔뼈가 굵은 사람이다”면서 “농업인과 함께 호흡하는 조합장으로서 농업인에게 실익을 주는, 투명한 농협 경영을 펼치겠다”며 재선의지를 불태웠다.

홍종각 전 조합장은 뉴웅진라이온스클럽 초대회장을 지냈고 공주경찰서 보안협력위원, 농협중앙회 대의원 등을 역임했다.

홍 전 조합장은 “태어나면서 지금까지 항상 이인과 함께, 농업인과 함께 살아왔다. 다시 한 번 이인 농협을 맡겨 준다면 조합원을 위해 과감하게, 투명하게, 공정하게, 열심히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