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이교희, ‘자립형 실버타운 설립’ 제안
천안시의회 이교희, ‘자립형 실버타운 설립’ 제안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8.10.10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의회 이교희 의원 ⓒ백제뉴스
천안시의회 이교희 의원이 본회의장 석상에서 5분자유발언을 하고 있다. ⓒ백제뉴스

 

천안시의회 이교희 의원(자유한국당)은 10일, 초고령사회를 대비한 자립형 실버타운과 공공노인용양시설 설치를 주장해 관심이다.

이 의원은 이날, 천안시의회 제216회 제1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이교희 의원이 5분 발언을 통해 초고령사회에 대비한 자립형 실버타운과 공공노인요양시설 설치로 사회안전망을 구축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날로 심각해지는 저 출산 고령화와 함께 베이비붐 세대가 본격적으로 은퇴하는 5년 안에 노인부양에 대한 문제가 심각해 질 것"을 경고하면서 "미래 세대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서는 퍼주기 식의 복지 보다는 생산적인 복지시스템을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먼저 노인들이 함께 거주하면서 생산 활동을 통해 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자립형 실버타운을 제시하며 이를 위해 천안시가 구체적이고 전문적인 중장기계획을 세우기 위한 연구용역을 실시 할 것"을 제안했다.

공공노인요양시설 확충을 위해 "현재 천안에 공공노인용양시설이 한 곳 밖에 없고, 사설 요양병원의 경우 본인부담비용이 130만 원가량으로 부양가족들의 부담이 심하기 때문에 부담을 줄여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