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연꽃축제의 '천화일화 연꽃 판타지' 탄성...15일 폐막
부여연꽃축제의 '천화일화 연꽃 판타지' 탄성...15일 폐막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8.07.12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여종의 아름다운 연꽃, 궁남지 수 놔
부여서동연꽃축제장 전경ⓒ부여군
부여서동연꽃축제장이 수많은 관광객들로 인해 북적이고 있다. ⓒ부여군

 

제16회 부여서동연꽃축제가 오는 15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개막식을 시작으로 지난 주말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수많은 관광객의 발길을 사로잡았던 서동연꽃축제가 폐막공연을 끝으로 마무리된다.

올해 부여서동연꽃축제 킬러 콘텐츠로 자리잡은 ‘천화일화 연꽃 판타지’는 천만송이 연꽃이 모여 하나의 연꽃으로 다시 태어난다는 의미를 담아 궁남지의 중심 포룡정에 대형 연꽃을 설치한 프로그램으로 연일 관광객들의 탄성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연꽃축제라는 이름에 걸맞게 30여종의 아름다운 연꽃을 만날 수 있는 궁남지에는 1,400년 깊은 잠에서 깨어난 전설의 연꽃 ‘오오가하스’를 비롯해 멸종 위기식물로 지정된 가시연, 황금련, 어리연 등 다양한 색을 가진 연꽃이 가득해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서동연꽃축제는 14일 청소년들의 끼와 재능을 맘껏 발휘하는 ‘청소년 연꽃 푸른 음악회’와 연예인 축하공연, 15일 다양한 장르를 혼합한 폐막공연 ‘궁남지 한 여름밤의 꿈’이 연이어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