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관내 700여 곳 장애인 편의시설 전수조사
동구, 관내 700여 곳 장애인 편의시설 전수조사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8.06.14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공중시설, 공원, 공동주택 등 편의시설 적정 설치 여부 확인
대전 동구청 ⓒ백제뉴스DB
대전 동구청 ⓒ백제뉴스DB

 

대전 동구는 오는 8월말까지 관내 공공건물‧공중이용시설 등 700여 곳에 대한 장애인 편의시설 실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장애인·노인·임산부 등 편의증진 보장에 관한 법률'에 따라 보건복지부와 지방자치단체가 함께 5년마다 실시하며, 공공‧공중시설, 공원 등을 대상으로 장애인 등 보행약자들이 이용하기 편리한지 여부를 파악한다.

이번 조사를 위해 구는 6명의 조사원을 선발, 조사표 작성 등 현장교육을 마쳤으며, 18일부터 명찰을 패용하고 직접 시설현장을 돌며 편의시설 설치 적정성 여부를 조사한다.

조사항목은 ▲주출입구 접근로 등 매개시설 ▲계단 또는 승강기 등 내부시설 ▲화장실 등 위생시설 ▲점자블록 등 안내시설 ▲객실‧침실 등 기타시설 등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조사는 장애인 이동권 및 접근권 증진을 위한 정책 수립에 활용되므로, 조사가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많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