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의료기기 개발 매칭 시스템 가동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개발 매칭 시스템 가동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8.01.11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 MMS © 백제뉴스

“의료기기 개발을 누구와 어떻게 진행해야 하는지 모르겠다는 기업이 많은데요, 연락 주시면 해당분야 전문가와 매칭을 시켜드립니다”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이하 의료기기 중개센터) 윤대성 센터장이 소개하는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센터 주요 업무다.

의료기기 중개센터는 의료기기 제조기업 및 의료기기 개발 관련 연구자들이 상호 밀접한 연구를 할 수 있도록 허브 역할을 수행하는 플랫폼이다.

건양대병원은 지난해 12월 보건복지부로부터 지정을 받아 눈, 귀, 코, 목, 머리 분야 의료기기 개발의 중심축 역할을 담당하게 되었다.

의료기기 제조 기업들이 토로하는 어려움 중 하나는 개발 과정 중에 의료인이나 공학자의 자문과 지원이다. 신기술에 대한 임상데이터를 확보하거나 기술의 적정성 평가, 제품 테스트 등에는 의료기관의 도움이 절대적이기 때문이다.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센터는 이를 해소하기 위해 매트릭스 매칭형 시스템(MMS)을 전격 가동했다. 이는 제조 기업에서 전문 의료인이나 공학자의 자문과 개발 협의를 원할 시 관련 분야 최고 적임자를 선별해 한 명 한 명 연결해주는 시스템이다.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센터를 통해 전문가와 연결이 되면 연구개발 과정에서 나타나는 문제점들에 대해 쉽고 빠르게 피드백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윤대성 센터장은 “의료기기 개발에 대한 아이디어만 있다면 의대 및 공대 교수와 만나서 협의할 수 있으며, 정부의 지정을 받은 중개센터인 만큼 각종 지원 혜택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센터의 도움이 필요한 기업은 홈페이지를(www.kyuh.ac.kr/mdctc/index.asp)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