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통기타·청바지 추억속으로 ‘7080 낭만콘서트’
논산시, 통기타·청바지 추억속으로 ‘7080 낭만콘서트’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7.11.15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백제뉴스

7080 시대를 풍미하던 그리운 그시절을 추억하는 ‘7080 낭만콘서트’가 논산서 펼쳐진다.

논산시는 1970년대와 80년대를 보낸 세대를 겨냥한 라이브 음악공연 ‘7080 낭만콘서트’가 21일 오후 7시 건양대학교 콘서트홀서 열린다고 밝혔다.

김세환, 윤형주, 남궁옥분이 출연하는 이날 콘서트는 ‘조개껍질묶어’, ‘사랑하는 마음’, ‘사랑사랑누가말했나’ 등 중·장년층의 공감과 감동을 이끌어 낼 곡으로 관객을 찾아간다.

관람료는 1층 5만원, 2층 2만원(논산시민 1층 1만원, 2층 5천원)으로 15일 오전 9시부터 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http://arthall.nonsan.go.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콘서트는 7080 시대의 가수와 함께 통기타와 청바지 시절로 여행하는 공연이 될 것”이라며, “깊어가는 가을밤 7080의 짙은 향수를 느낄 수 있는 공연을 통해 사랑하는 사람과 그리운 그 시절을 추억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