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성 청양군의장, 자유한국당 탈당 진짜 속내는?
이기성 청양군의장, 자유한국당 탈당 진짜 속내는?
  • 이원구 기자
  • 승인 2017.11.14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기성 청양군 의장이 탈당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백제뉴스

이기성 청양군 의장이 14일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자유한국당 탈당을 공식 선언했다.

이 의장은 이날 청양군의회 의장실에서  “박근혜 대통령 재임시절, 친박(국회의원)이라 자처하면서 사진 한 장 촬영하기 위해 난리 법석을 떨던 사람들이 당을 떠나더니, 이제와서 10개월만에 재입당하는 지조없는 아유구용(阿諛苟容)행동에, 보수의 기치는 일고의 가치도 없이 무너지고 있다”고 피력, 최근 자유한국당에 재입당한 국회의원들을 겨냥, 탈당이유 중 하나로 꼽았다.

하지만 지역정가에선 내년 지방선거를 위해 청양군수 출마를 희망한 이 의장이, 자유한국당 공천이 여의치 않자 무소속 출마를 염두에 둔 것 아니냐는 시각이 흘러나오고 있다.

이기성 의장은 3선 군의원이자 충남시군의장단협의회장도 맡으며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바, 자신의 정치적 역량을 총동원시켜 군수출마에 도전장을 낼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향후 당적변경과 복당여부에 대해선 절대 그런일은 없을 것이라며 선을 그었다.

이 의장은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한다던지, 자유한국당에 복당하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면서 “자신은 그리 소신없는 사람이 아니다”고 밝혔다.

청양군수 출마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현재 고민 중”이라고 피력, 출마 가능성을 부인하지 않았다.

‘정진석 국회의원과의 불화설 여부에 대해선 “사전에 통보하지 않았지만, 그렇다고 정 의원과 문제가 있어서 그런 것(탈당)은 아니다”며 불화설을 일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명칭 : 백제뉴스
  • 제호 : 백제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076
  • 등록일 : 2007-06-21
  • 발행일 : 2007-06-21
  • 발행인 : 이원구
  • 편집인 : 이원구
  •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천안대로 1346-36
  • 대표전화 : (041)909-1004
  • 팩스 : (041)581-7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구
  • 대전광역시 유성구 유성대로 736번길 91(장대동)
  • 전화 : (042)826-7466
  • 충남 공주시 우금티로 733(옥룡동)
  • 전화: 041)881-2580
  • 백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백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