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면서 실종된 50대 결국 변사체로 발견
신풍면서 실종된 50대 결국 변사체로 발견
  • 이순종 기자
  • 승인 2017.07.11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원들이 하천변을 수색하고 있다. © 백제뉴스

어제(10일) 신풍면 동원리에서 실종된 권아무개(51)씨는 결국 변사체로 발견됐다.

11일 공주소방서 119대원들과 의용소방대가 총출동해 수색작업을 벌이던 중 오후 4시50분께 마을 하천에서 떠오른 권씨를 발견했다.

권씨는 어제 물고기를 잡으러 간다면서 그물을 갖고 나간 뒤 밤새 돌아오지 않자 실종신고를 한바 있다.

시신은 인근 장례식장에 안치된 가운데, 집에 노모와 단 둘이 살았던 것으로 밝혀져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